Archive September 4, 2019

양방배팅 노하우 , 이것만 알아도 100% 수익

양방배팅 노하우

양방배팅 노하우 , 이것만 알아도 100% 수익

도 오히려 다녀오고 나니 더 친해진 기분도 들고 그렇네요.생각해보면 말도 안 통하는 낯선 여행지에서 의지할 곳이라고는 저에 없는거잖아요.엄마와의 여행은 여행이 아니라 가이드다 라는 마음으로 가시면 돼요 ㅋㅋ그만큼 준비도 많이해야하고, 눈치 보느라 제대로 못 즐기지만 그래도 잘 다녀왔다는 생각이 더 커요.엄마와의 해외여행은 전혀 생각도, 갈 계획도 없었던 저도 이렇게 잘 다녀왔으니 다들 준비 많이하셔서 좋은 추억 만드으면 좋겠습니다!다들 그렇듯,,, 저도 오달통해서 도움 많이 받아서,,후기 남겨봅니다~사실은,,,잘 놀고와서 기다란 후기를 남기고 싶었어요ㅎㅎ 읽으면서 넘나 부러웠거든요>_<1. 항공권(진에어)일하다가 문득 꽂혀서, 4월중순에 당시가격으로 슈퍼로우로 구매했는데,,나중에 알고보니 막 저렴은 아니었던거 같애요,,9만원-11만원 왕복합계 20만원*4 기타합쳐서 98만원김해출발 8시5분(지연없음) – 나하출발 11시 5분(40분지연출발)오는편이 아침이라 하루가 그냥 날아가는 거라 아쉬웠어요,, 휴일이라 표가 없더라구여ㅠ하루만 더 있고팠어요,, 저와같은 여정이라면 4박5일을 추천합니다,,2. 렌트카(유아이렌트카) 위메프 통해서 72시간 카시트2개 보험해서 20만원 했어요 차종은 아쿠아,,캐리어2개 싣고, 하이브리드카는 기름이 닳지를 않드라구여,,ㅎ많이 돌아다닌것도 없지만,,2칸쯤 줄어서 2000엔 주유비썼어요,,공항에서 셔틀타고 제법 걸리네? 생각이 들었는데(첫날 골든크라 좀 막혔어요),렌트하고 첫코스가 우미카지테라스였는데 바로 옆이더라구여ㅎㅎ 결론적으로 좋았습니다ㅎㅎ 아이사건때문에 제가 쓰러질뻔 했네요ㅠ 카이로식당 가보려다 못갔습니다,,2시경 디노파크(가깝더라구여, 애들 딥슬립중이었는데,,) 리얼해서 무서워할수도 있다더니 정말 그랬습니다,,ㅎ그래도 아이들있으 가볼만 한듯 싶어요. (1시간정도 관광)환경도 습지?처

양방배팅 노하우

양방배팅 노하우 , 손해없이 베팅하는방법

한국인 직원도 계시고, 설명잘해주시고 좋았습니다.3. 호텔1일차- 센추리온 추라우미 호텔(35만원 조식포함)2, 3일차 – 더 비치타워 (52만원 조식포함)생각없이 항공권 사고 오달가입하고 정보찾다 보니,,딱 골든위크 더라구여>_<숙박비가 엄청 비싸고ㅠㅠ 항공권 취소도 안되니 포기할건 포기하자는 맘으로 숙소를 정했어요ㅠ시간도 고,,한 3-4시간 눈알빠지게 보다가, 추라우미 수족관때매 북부1일 하고, 숙소를 바꿨구여,,3박을 더비치에서 했음 더 저렴했는데, 약간의 아쉬움 있지만 후회는 없네요,,센추리온은 추라우미수족관이 도보5분 체크아웃하고, 차두고 바로가니 편했구여,,수영장도 있어서 정말 잠깐 물놀이했구여(첫날 비가온날이라 좀 추워서 30분간 바짝,,ㅎ)비치로 나갈수 있는 길이 있는데 가보진 못했고, 룸에서 바다는 보였습니다~ 비세자키가로수길도 가깝다고 했어요,,세탁실이 24시간 이어서 편했습니다. 편의점도 깝구여,조식은 시간이 촉박하기도 했지만,,그닥 추천은 아니고 그냥저냥했어요,,더 비치타워 넘나 좋았어요,조식 강추구여,, 저희 신랑 아침부터 스테이크 3접시씩 비워대구여ㅋㅋ위치도 선셋비치도 바로앞이라 비치에서 놀다가 츄라우온천 가서 놀고, 씻고,저녁먹으러 걸어나가서 아메빌 보고 먹고 쇼핑하고,,너무 좋았습니다,,힐튼을 예약왔네요ㅋㅋ저녁은 88스테이크 7시 좀 넘어 도착해서, 한 10-15분대기한 거 같애요,, 맛있게 먹었습니다.2일차 짐싸서 8시 조식 급히먹고, 체크아웃 도보로 8시40분경 추라우미수족관 11시 오키짱공연 후에메랄드 비치에서 사진찍고 놀았어요,, 사실 수족관 거의 마지막 기념품샵 직전쯤에서 큰아이가 15분간 없어졌어요ㅠ갑자기 사람은 밀려오고 미치는 줄 알았네요,,정말 1초만에 아이가 사

양방배팅 노하우

양방베팅 노하우 , 무조건 수익난다!

하고 싶었는데, 위치 여기가 더 좋았던것 같다 싶었구여,,편의점은 조금 먼 느낌이었어요,,(베셀호텔쪽 로손, 포시슨스테이크 앞 로손)어른끼리면 큰 문제없었겠지만,,애들 계속 걷게 하며 가려니 좀 힘들었어요ㅠ4. 일정대강의 일정은 잡아놓고, 며칠 보다보니 도 지쳐가지고 에라이,,하곤 출발했어요ㅋ1일차 10시5분 도착-11시20분 렌트카 – 12시 우미카지테라스(키지무나: 타코라이스, 오무타코, 키즈메뉴)흐린 날씨에 바람이 엄청 불어서,,애들은 막 뛰어댕기고 정신이 없고,,인증샷하고,해피팬케이크는 가게도 못보고 과감히 포기, 그냥 차로 갔어용(1시반 지난듯 싶네요, 타자 마자 비가 쏟아지는 ㅎㅎ)비가와서 고속도로가 한산했던거 같애요,,(만좌모 포기) 덕분에 편안히 북부까지 달렸습니다,, 애들도 잘자고,,유명한 쿄다휴게소 그냥 구경겸 지나다 들러서 추라우미 티켓 사놓구여, 간식도 좀 사구여,,비가 좀 멈추는 것도 같아서 코우리대교(4시)로 갔어요,, 흐려도 이뻤습니다,, 속이 뻥 뚫리는 기분도 들고ㅎㅎ도착때만해도 비가 제법오고 바람도 불어 사진만찍고 가자 했는데,,,비가 멈춰줘서 다리아래쪽에서 시간을 제법 보냈어요,,다리건너 타워를 갈까하다 걍 안가고 쉬림프웨건 앞에서 고민하다가 웨이팅때매 걍 호텔로 갔어요,,(요게 약간 후회)호텔 체크인 5시20분- 6세아들 추버도 수영하고파 해서 25분 빡시게 아이들 물놀이 했어요,,비오고 서늘해서 수영장에 아무도 없고,,,입술파란애들 끌고 나 라는데,,암튼 그바람에 조금 딜레이 되서오키짱공연보러 10시50분쯤 가니 좌석이 꽉차서 주위에 서서 보았어요,, 끝나고 돌고래 구경하고 쉬엄쉬엄 했구여,,호텔에서 차빼서 1시쯤 바로옆 편의점에서 스팸삼각김밥?이랑 김밥 유부초밥사서 먹고 저도 두통약먹고,,